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하루에 커피 얼마나 드시나요?

▲ 커피믹스에 담긴 장미



달콤쌉싸름한 커피, 어디를 가나 쉽게 볼 수 있습니다. 차를 준비한다고 하면 빠지는 곳이 잘 없지요. 슈퍼에 가면 이렇게 손 쉽게 구할 수 있고, 뜨거운 물만 부으면 되는 참으로 편리하게 마실 수 있지요.


커피의 유해성분은 동전의 양면과도 같습니다. 매일 조금씩 섭취하면 폴리페놀과 같은 황산화 물질로 암도 예방된다는 설이 있지만 과잉 섭취하게 되면 카페인과 같은 각성 물질로 고혈압등 나쁜 결과를 가져 옵니다.

사실 몸에 좋다는 커피는 100% 원두에서 짜낸 진짜 커피고, 흔히 먹는 프림과 설탕이 듬뿍 들어 있는 믹스커피가 아닙니다.

커피프림, 우유가 아니다

믹스커피 속에 든 새하얀 프림은 커피문화를 망치는 주범이라고 합니다. 프림을 보면 꼭 우유로 만든 것 같지만 프림은 인공경화유와 물을 섞어 만들었습니다.

우유는 한방울도 들어 가지 않습니다. 인공적으로 만든 굳은 기름(경화유)이기에 채내에서 정상적으로 대사가 되지 않겠지요. 


또 많은 양의 설탕이 들어 있습니다. 그것도  하얀 정제설탕이지요. 영양분이라고는 눈을 씻고 찾아 볼 수 없습니다. 화려한 알류미늄판막에 쌓여 환경오염에 큰 역할도 합니다.

커피, 콜라, 허브차에 장미를 담궈보니?

공장과자 안 먹기 운동을 하는 동안 아이들과 실험을 통해 커피가 커피가 얼마나 좋지 않은지 장미꽃 실험을 통해 알아보았습니다.
 
덤으로 콜라도 해보았지요. 믹스커피, 콜라, 허브차를 시험관에 붓고 봉우리 장미를 꽂아 두고, 일주일간 관찰하기로 하였습니다. 장미가 오래 살아 있어야 건강한 물이겠지요? 



(왼쪽은 하루 지난 장미, 오른쪽은 일주일이 지난 장미입니다.)

하루가 지났습니다. 역시 하루만 지났는데도 커피에 든 장미는 벌써 고개를 숙였습니다. 그런데 왠걸 허브차와 콜라에 든 장미가 똑같이 활짝 피었습니다. 

참 난감해하고 있는데 아이들 눈에는 콜라에 든 장미도 이상하다고 그러더라구요. 당연히 안좋다는 생각이기에 아이들 눈에는 그렇게 보였을 겁니다. 


몇일이 더 지나고 콜라에 든 장미도 반응을 보였습니다. 꽃잎 끝이 검게 마르고시들어 버리더군요. 허브차에 든 장미는 생생한데 말입니다. 

눈으로 직접 확인하였기에 아이들도 반응도 좋았습니다. 공장과자 안 먹기 운동에 큰 도움이 되었지요. 얼마 뒤 아이 부모님께서 보내주신 마주이야기 입니다. 

엄마 커피 버려!

화욜  저녁 음식물 쓰레기 버리고 슈퍼다녀오는 길에 성재가 한 말입니다.

"엄마! ..커피 버려... 몸에 안좋아.."

"응??"

" 유치원에서 무슨 실험을 했어.그런데 커피,콜라,무슨(?) 차에 꽃을 꽂아 뒀는데 커피에 꽂아둔 꽃이 제일 먼저 완전 죽었어!! 그러니까 엄마 커피 먹지마... 버려!!"

" 으응 ... 그래, 알았어 " ^^!!

그리고 사탕도 버리라고 말했습니다.

교실에서 사탕을 태우는 실험을 했는데 기름이랑 연기,냄새땜에 머리가 어지럽고 가슴이 쿵쿵 뛰었다며...

얼른 읽던 책을 빨리 읽어야 겠습니다.

그런데 커피를 버릴려니 무척 갈등이 되고 선뜻 실천이 안됩니다.

매일 매일 커피의 힘(?)으로 살아온지라.....ㅎㅎ  엄마가 알아야 되니 ....

추천하신 필독서를 빨리 읽어야 되겠습니다.ㅋㅋㅋ


습관을 고치기란 쉽지가 않지요. 하지만 알고 먹는 것과 모르고 먹는 것 큰 차이는 날겁니다. 건강을 잃고 후회 마시고, 실천으로 옮겨야 겠습니다.

<관련기사>
2010/05/31 - 아이들 과자엔 나쁜기름 얼마나 들었을까?
2010/05/28 - 새우깡 9개면 계란프라이도 된다 !

Posted by 골목대장허은미, 개똥이샘 골목대장허은미
결혼 10년만에 처음으로 신랑에게 받은 편지
결혼 10년만에 처음으로 신랑에게 받은 편지
결혼 10년만에 처음으로 신랑에게 받은 편지
과자 한봉지로 라면 끓이기 도전!
과자 한봉지로 라면 끓이기 도전!
과자 한봉지로 라면 끓이기 도전!
74세 할아버지샘이 말하는 우리나라 교육
7살 아이들이 줄넘기에 홀딱 빠진 이유
7살 아이들이 줄넘기에 홀딱 빠진 이유
7살 아이들이 줄넘기에 홀딱 빠진 이유
유치원 신입생 모집을 보는 유치원 샘의 마음
아기를 맞이하는 부모와 가족에게 권하는 책
아기를 맞이하는 부모와 가족에게 권하는 책
왕따의 시작...친구의 아픔을 몰랐던 죄책감

학교 폭력 예방 캠페인 웹툽 2편입니다. 10회에 걸쳐 연재할 예정으로, 소정의 광고료를 지원 받습니다. 학교폭력에 예방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친구에게 물바가지를 맞고도....

학교 폭력 예방 캠페인 웹툽 1편입니다. 10회에 걸쳐 연재할 예정으로, 소정의 광고료를 지원 받습니다. 학교폭력에 예방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아이 담임교사와 잘 지내는 꿀팁-첫번째

유아교육 기간에서 아이들과 생활한지도 벌써 15년차 입니다. 언제 이렇게 시간이 흘렀는지.... 마음만은 아직 20대 같은데, 제 옆에 있는 신랑과 아이를 보면 세삼 놀라울 때가 많습니다. 유치원 생활을 하며 많은 부모님을 만..

아이를 낳았는데...행복한가요?

일과 육아에 지쳐버린 나 3년만에 글을 써봅니다. 다시 글을 써볼까 싶어 티스토리에 로그인을 하는데 너무 오랜만이라 여러 인증을 거치더군요. 티스토리 발행글을 보니 260여개....내가 언제 저렇게 많은 글들을 썼을까...저런..

결혼 10년만에 처음으로 신랑에게 받은 편지

가족 중 엄마와 둘이서만 떠나는 여행 지난 주말 제가 일하는 유치원에서 '엄마랑 캠프'를 다녀왔습니다. 엄마랑 캠프는 다른 가족은 제외하고 엄마와 아이 둘만이 떠나는 여행이지요. 친구들과 또 친구 엄마들과 함께 말입니다. 엄마..

과자 한봉지로 라면 끓이기 도전!

제가 일하는 유치원에서는 1년에 한번 '공장과자 안먹기 운동'이라는 것을 합니다. '공장과자 안먹기 운동'이란 요즘 오염된 먹거리에 대해 경각심을 가지고, 가정의 생활을 돌아보며 바른 먹거리로 아이들을 키워내자는 활동입니다. ..

74세 할아버지샘이 말하는 우리나라 교육

매주 화요일마다 있는 교사회의를 땡땡이 치고(?) 유치원선생님들과 다함께 마산 창동시민대학에서 개최하는 김용택의 '교육이야기'를 듣고 왔습니다. 회의도 중요하지만 좋은 강의가 우리를 좋은선생님으로 이끌어줌에 도움될 것이라는 확..

'어린이날'선물이 전부가 아니랍니다.

어린이날은 현대에서 공휴일로 지정하고 있을 만큼 이 날을 기념하기 위한 참 뜻이 있습니다. 단지 쉬는 날, 혹은 아이들에게 선물 주기 위한 날은 아닐테지요. 왜 어린이날이 만들어 졌을까요? 어린이날이란? 어린이의 인격을 존중하..

7살 아이들이 줄넘기에 홀딱 빠진 이유

요즘 제가 일하는 유치원 일곱살 아이들은 줄넘기에 빠져있습니다. 아침 유치원에 도착해 가방을 사물함에 던져 두고는 줄넘기를 고릅니다. "오늘은 어떤 색깔로 해볼까~"라면서 말입니다. 그러곤 유치원에서 줄넘기를 유일하게 할 수 ..

유치원 신입생 모집을 보는 유치원 샘의 마음

신입생 원서 접수의 대란을 겪다. 2016년 신입생 원아 모집기간도 벌써 끝이 났습니다. 폭풍이 불어 쓰나미가 유치원에 지나간 듯 많은 문의와 접수 바빴기에 한차례의 큰 일이 지나간 것만 같아 시원한 마음도 들지만 속상한 마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