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대통령'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6.03 대통령 할아버지 잘 가세요


노무현 전 대통령 국민장 기간에 함께 일 하는 단체 회원분들과 봉화마을을 다녀왔다. 언젠가는 봉화마을에 노무현대통령 만나러 가야지 했었다. 그런데 이제는 계시지 않는데 만나 뵐 수 없는데 이렇게 봉화마을을 다녀오게 될 줄은 꿈에도 몰랐다. 너무나 마음이 아프다... 



벌써 오늘이 마지막 날이다. 노무현대통령을 정말로 보내드리는 그 날이다. 서울에서 영결식이 열리고 유언대로 화장을 한다고 한다. 한 줌의 재로 그렇게 자연으로 돌아가시는 것이다. 마음 같아서는 서울로 달려가고 싶지만 현실이 따라 주질 않는다. 가시는 마지막 함께 하고 싶고, 지켜드리고 싶은데 말이다.


아이들과 지내는 하루 종일 마음이 무겁다. 손에 일이 제대로 잡히지가 않는다. 마음이 너무 아프고 안타까워 생각을 하고 있으면 눈물이 저절로 흐른다. 어디 이런 마음인 사람이 나뿐이겠냐만은 정말 지켜드리지 못해 죄송스럽고 또 한편으로는 정말 믿어지지가 않는다.

내 마음은 찢어지게 아픈데 아이들은 즐겁기만 하다. 아이들을 보고 있으니 더 우울해지고 가슴이 아파 온다. 

아침에 아이들에게 '근조'라고 적힌 검은 리본을 가슴에 달아주었다. 가시는 길 아이들도 함께하면 좋겠다는 생각에 선생님들과 의논해 아이들과 국민장에 마음으로 함께 참여하기로 하였다.



가슴에 검은 리본을 달고 아이들과 명상을 하였다. 아이들 말대로 대통령할아버지 잘가시라고 마음을 모아 기도를 하기로 한 것이다. 이렇게 우리가 마음을 모으면 대통령할아버지가 더 좋은 곳으로 가실 수 있을 거라며 말이다.

근조 리본에 두 손을 모으고 조용한 명상음악을 틀었다. 아이들도 아는지 분위기는 엄숙해지고 가끔 장난을 치던 아이들도 내내 가슴에 손을 모은채 그렇게 명상하였다.

명상내내 내 눈에서는 눈물이 흘렀다. 너무나 안타깝고 가슴이 아파 참을 수가 없었다. 그렇게 노래 한 곡이 끝나고 아이들이 내 얼굴을 보더니 "우리 선생님 울었다"고 한다. "선생님 나도 울었어요"라고 말하는 아이도 있다. 아이의 마음과 내 마음 모두 같았을 것이다.

명상이 끝나고 느낌나누기를 하는데 보통 때는 "잠이 올 것 같았어요", "편안한 느낌이었어요", "찌릿찌릿했어요" 라고 말하는데 오늘은 "슬펐어요"라고 말하는 아이들이 대부분이었다.

그런데 재연이가
"대통령할아버지가 그리웠어요" 라고 말했다. 재연이는 엄마랑 봉하마을에 다녀왔다고 했다.

마음이 울컥해 또 눈물이 났다. 그 말이 어찌나 슬프던지 더욱 마음이 아팠다. 지금 몸은 비록 죽어서 다시 자연으로 돌아기시지만 우리가 언제나 대통령할아버지를 생각하고 그리워하고 사랑한다면 마음속에서 언제나 함께 계실거라고, 마음 속에서 영원히 살아계실거라고 말해주었다.


그렇게 명상을 마치고 아이들에게 "우리가 대통령할아버지를 위해서 할 수 있는 일이 또 뭐가 있을까?" 물으니 한 아이가 편지를 쓰자고 했다. 아이들도 좋은 생각이라고 생각했는지 "나도쓸래"라고 동의해주어 편지를 쓰기로 했다.



편지를 쓰는데 아이들이 대통령할아버지 사진을 보여달라고 했다. 그림도 그리고 싶다고 말이다. 그래서 신문에 나온 큰 사진을 보여주고 아이들이 그림도 그리고 편지도 썼다.


이렇게 아이들까지도 대통령할아버지를 생각하고 사랑하니 당신은 정말 행복한 사람이다. 그러니 그 곳에서나마 편안히 행복하게 지내셨으면 좋겠다.

당신이 이루고자 했던 세상, 이 아이들과 함께 이루어 나가겠습니다. 잊지 않겠습니다. 사랑합니다. 당신을...  

※ 이 글은 노무현 대통령 영결식 다음 날 쓴 글 입니다.

Posted by 골목대장허은미, 개똥이샘 골목대장허은미

댓글을 달아 주세요

결혼 10년만에 처음으로 신랑에게 받은 편지
결혼 10년만에 처음으로 신랑에게 받은 편지
결혼 10년만에 처음으로 신랑에게 받은 편지
과자 한봉지로 라면 끓이기 도전!
과자 한봉지로 라면 끓이기 도전!
과자 한봉지로 라면 끓이기 도전!
74세 할아버지샘이 말하는 우리나라 교육
7살 아이들이 줄넘기에 홀딱 빠진 이유
7살 아이들이 줄넘기에 홀딱 빠진 이유
7살 아이들이 줄넘기에 홀딱 빠진 이유
유치원 신입생 모집을 보는 유치원 샘의 마음
아기를 맞이하는 부모와 가족에게 권하는 책
아기를 맞이하는 부모와 가족에게 권하는 책
친구의 괴롭힘을 그렇게 시작되었다...

학교 폭력 예방 캠페인 웹툽 7편입니다. 10회에 걸쳐 연재할 예정으로, 소정의 광고료를 지원 받습니다. 학교폭력에 예방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우리엄마가 친구네집...

학교 폭력 예방 캠페인 웹툽 6편입니다. 10회에 걸쳐 연재할 예정으로, 소정의 광고료를 지원 받습니다. 학교폭력에 예방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마산YMCA 아기스포츠단 입학설명회 신청

2020학년도 마산YMCA 아기스포츠단 입학설명회를 개최합니다. 유아시절, 아이들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행복한 것입니다. 사랑 받으며 행복하게 지낸다면 정서적으로 안정되어 삶을 살아감에 힘의 원동력이 될 수 있습니다. 마음이 ..

효인이는 무엇이 미안했을까? ....(중이병)

학교 폭력 예방 캠페인 웹툽 5편입니다. 10회에 걸쳐 연재할 예정으로, 소정의 광고료를 지원 받습니다. 학교폭력에 예방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죽음을 예언하였던 친구...그 죄책감...

학교 폭력 예방 캠페인 웹툽 4편입니다. 10회에 걸쳐 연재할 예정으로, 소정의 광고료를 지원 받습니다. 학교폭력에 예방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말하지 못한 효인이의 극단적 선택

학교 폭력 예방 캠페인 웹툽 3편입니다. 10회에 걸쳐 연재할 예정으로, 소정의 광고료를 지원 받습니다. 학교폭력에 예방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왕따의 시작...친구의 아픔을 몰랐던 죄책감

학교 폭력 예방 캠페인 웹툽 2편입니다. 10회에 걸쳐 연재할 예정으로, 소정의 광고료를 지원 받습니다. 학교폭력에 예방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친구에게 물바가지를 맞고도....

학교 폭력 예방 캠페인 웹툽 1편입니다. 10회에 걸쳐 연재할 예정으로, 소정의 광고료를 지원 받습니다. 학교폭력에 예방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아이 담임교사와 잘 지내는 꿀팁-첫번째

유아교육 기간에서 아이들과 생활한지도 벌써 15년차 입니다. 언제 이렇게 시간이 흘렀는지.... 마음만은 아직 20대 같은데, 제 옆에 있는 신랑과 아이를 보면 세삼 놀라울 때가 많습니다. 유치원 생활을 하며 많은 부모님을 만..

아이를 낳았는데...행복한가요?

일과 육아에 지쳐버린 나 3년만에 글을 써봅니다. 다시 글을 써볼까 싶어 티스토리에 로그인을 하는데 너무 오랜만이라 여러 인증을 거치더군요. 티스토리 발행글을 보니 260여개....내가 언제 저렇게 많은 글들을 썼을까...저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