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7월 27일 - 설레임과 기다림으로 보낸 하루

 

 

일본연수 가기 하루 전날. 김해에서 다함께 모였다. 서로 얼굴도 익히고, 역할도 나누면서 활동에 대한 설명을 듣기 위해서였다. 무거운 짐을 들고 어떻게 갈지 고민이었는데 연맹에 함영미간사와 의논 할 것이 있다는 부장님 덕분에 김해로 편하게 갈 수 있었다. 어찌나 기분이 좋던지...ㅋㅋ


솔직히 아침부터 출발 준비를 끝내놓고 하루 종일 설레이는 마음으로 기다렸다. 완전 들뜬 마음으로 5시 40분에 김해 도착! 약속시간은 6시 20분인지라 참가자들을 기다렸다. 잠시 후 하나 둘씩 모이고 다음날 공항으로 바로 오는 3명을 제외하고 19명이 다 모였다. 방3개와 거실을 우리가 사용할 수 있다하여 내짐은 제일 끝 방에 놓아두었다.


모두 짐을 놓고 저녁식사를 위해 나갔다. 김해 YMCA 사무총장께서 오셔서 식사를 안내해 주셨다. 주문이 삼계탕만 된다하여 삼계탕을 먹는데 에어컨 바람이랑 마주치는 곳에 않아 정말 추웠다. 그렇게 식사를 하고 다시 숙소로 갔다. 연맹의 함영미간사님 진행으로 다 함께 모여 앉았는데, 우리부장님과 김해총장님께서 맛난 간식거리(맥주, 수박)을 사주시고 인사 후에 가셨다.


우리가 하루 묵은 숙소는 한옥체험관이란 곳이었다. 김해YMCA근처에 있는 곳으로 고전과 현대식의 조화를 느낄 수 있는 곳이라 했다. 한옥이라 너무 좋다는 사람들과는 달리 새집 냄새가 많이 나서 전혀 한옥스럽지 못한 느낌이었다. 모기 많다고 문도 못 열게 하고 에어컨을 빵빵하게 틀어놓고 자야하니 이게 무슨 한옥일까. 겉모습만 그럴 뿐이었다.


이름표를 받고 돌아가며 자기소개를 했다. 난 두 번째... 제비뽑기 잘해서 오게 되었다고 말했다.ㅋㅋ 그리곤 일정 소개와 역할을 나누었다. 구리 이숙영선생님은 전체일정을, 부천 이향미 선생님은 쿠루미 보육원을 그리고 나는 오사카보육원과 연구소발표를 맡았다. ‘한살부터 여섯 살’ 책을 내가 읽었기에 오사카보육원을 한다고 했다. 맡고 보니 일이 많은 것이었다. 그래도 많은 사람들 앞에서 발표하는 것이기에 자부심을 가지기로 맘먹었다.^^ 그리곤 간단하게 친목을 다지는 시간을 가졌다. 사다주신 간식거리를 먹어야했기에... 수박이 엄청나게 많아 한통을 간신히 먹고 한통은 남겼다. 그렇게 하루가 지나갔다.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Posted by 골목대장허은미


댓글을 달아 주세요

결혼 10년만에 처음으로 신랑에게 받은 편지
결혼 10년만에 처음으로 신랑에게 받은 편지
결혼 10년만에 처음으로 신랑에게 받은 편지
과자 한봉지로 라면 끓이기 도전!
과자 한봉지로 라면 끓이기 도전!
과자 한봉지로 라면 끓이기 도전!
74세 할아버지샘이 말하는 우리나라 교육
7살 아이들이 줄넘기에 홀딱 빠진 이유
7살 아이들이 줄넘기에 홀딱 빠진 이유
7살 아이들이 줄넘기에 홀딱 빠진 이유
유치원 신입생 모집을 보는 유치원 샘의 마음
아기를 맞이하는 부모와 가족에게 권하는 책
아기를 맞이하는 부모와 가족에게 권하는 책
결혼 10년만에 처음으로 신랑에게 받은 편지

가족 중 엄마와 둘이서만 떠나는 여행 지난 주말 제가 일하는 유치원에서 '엄마랑 캠프'를 다녀왔습니다. 엄마랑 캠프는 다른 가족은 제외하고 엄마와 아이 둘만이 떠나는 여행이지요. 친구들과 또 친구 엄마들과 함께 말입니다. 엄마..

과자 한봉지로 라면 끓이기 도전!

제가 일하는 유치원에서는 1년에 한번 '공장과자 안먹기 운동'이라는 것을 합니다. '공장과자 안먹기 운동'이란 요즘 오염된 먹거리에 대해 경각심을 가지고, 가정의 생활을 돌아보며 바른 먹거리로 아이들을 키워내자는 활동입니다. ..

74세 할아버지샘이 말하는 우리나라 교육

매주 화요일마다 있는 교사회의를 땡땡이 치고(?) 유치원선생님들과 다함께 마산 창동시민대학에서 개최하는 김용택의 '교육이야기'를 듣고 왔습니다. 회의도 중요하지만 좋은 강의가 우리를 좋은선생님으로 이끌어줌에 도움될 것이라는 확..

'어린이날'선물이 전부가 아니랍니다.

어린이날은 현대에서 공휴일로 지정하고 있을 만큼 이 날을 기념하기 위한 참 뜻이 있습니다. 단지 쉬는 날, 혹은 아이들에게 선물 주기 위한 날은 아닐테지요. 왜 어린이날이 만들어 졌을까요? 어린이날이란? 어린이의 인격을 존중하..

7살 아이들이 줄넘기에 홀딱 빠진 이유

요즘 제가 일하는 유치원 일곱살 아이들은 줄넘기에 빠져있습니다. 아침 유치원에 도착해 가방을 사물함에 던져 두고는 줄넘기를 고릅니다. "오늘은 어떤 색깔로 해볼까~"라면서 말입니다. 그러곤 유치원에서 줄넘기를 유일하게 할 수 ..

유치원 신입생 모집을 보는 유치원 샘의 마음

신입생 원서 접수의 대란을 겪다. 2016년 신입생 원아 모집기간도 벌써 끝이 났습니다. 폭풍이 불어 쓰나미가 유치원에 지나간 듯 많은 문의와 접수 바빴기에 한차례의 큰 일이 지나간 것만 같아 시원한 마음도 들지만 속상한 마음..

아기를 맞이하는 부모와 가족에게 권하는 책

얼마 전 읽은 책에 감동 받고 감동을 나누고 싶어 이렇게 글을 써봅니다. 일 년 정도는 이리저리 바쁘다는 핑계로 게을리 하다 글쓰기, 참으로 오랜만입니다. 소개하려는 책은 故박완서 작가가 세상을 떠나기 전 마지막으로 쓴 ‘아..

"샘! 어른들이 왜저래요?"

한국YMCA 자전거국토순례는 전국 17개 지역 YMCA 청소년과 지도자 338명이 7월 27일부터 8월 3일까지 목포에서 임진각으로 오로지 자전거만을 이용하여 이동하는 프로그램입니다. 이런 힘든 체험을 아이들이 한단 말이야? ..

부모님의 잔소리보다 효과적인 체험

제 10회 한국YMCA자전거 국토순례 넷째 날 이야기 한국YMCA 자전거국토순례는 전국 17개 지역 YMCA 청소년과 지도자 338명이 7월 27일부터 8월 3일까지 목포에서 임진각으로 오로지 자전거만을 이용하여 이동하는 프로..

청소년이 말하는 세월호 참사

제 10회 한국YMCA자전거 국토순례 셋째날 날 이야기 한국YMCA 자전거국토순례는 전국 17개 지역 YMCA 청소년과 지도자 338명이 7월 27일부터 8월 3일까지 목포에서 임진각으로 오로지 자전거만을 이용하여 이동하는 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