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아침 운행 중 우리반 광민이가 조그만 상자에 아기참새를 데리고 왔습니다. 털이 듬성듬성 나있고 맨살이 더 많이 보이는 그냥 보아도 정말이지 약해보이는 조그만 아기참새 였습니다. 광민이 어머님 말씀으로는 아침에 마당에 나가 보니 참새새끼가 바닥에 떨어져 있었다고 합니다. 그래서 친구들에게 보여주고 YMCA에서 키우라며 보내 주신 것입니다.

                          


운행 중이었으니 차안에서는 난리가 났습니다. 서로 보여달라고 말입니다. 얼마나 궁금했을까요. 약한 아기참새를 만지면 힘들어서 죽을 수도 있다고 보기만 하자며 순서대로 보여주었습니다. 이 불쌍한 아기참새를 어떻해야 할지 차량 운행 중 걱정이 되었습니다.


'차안에서도 이런데... 교실로 가져가면!!'
'교실에서 어떻게 키우지? 애들이 마구 만질텐데' 


걱정에 앞이 깜깜했습니다.

교실에 도착 행여나 아이들이 많이 만져 아기참새가 견디지 못할까봐 신신당부를 했습니다. 그리고 계속 참새에게 말을 걸었지요.

"아이고 불쌍해라 엄마 보고싶지? 어쩌다가 엄마를 잃어 버렸어? 배는 안 고파? 이제 우리가 지켜줄께~ 걱정하지마"


이러면서 말이지요. 그랬더니 아이들도 참새에게 말을 겁니다. 그리고 나도 보자며 다른 반 친구들이며 교실로 모여드는데 보자보자 떠들던 아이들이 참새를 불쌍히 여기며 조심히 조심히 대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반 아이들이 다 모이고 우선 광민이가 참새를 어떻게 가지고 오게 되었는지 아이들에게 이야기를 들려주고 아기참새를 어떻게 할지 함께 의논을 하였습니다

"아기참새 어떻게하면 좋을까?"
"우리가 키워요"
"우리가 키울 수 있을까? 아직 아기라서 먹이도 줘야하는데"
"벌레 잡아서 주면 되요 텃밭에 벌레랑 지렁이 많잖아요"
"진짜? 엄마참새처럼 할 수 있나?"
"네 할 수 있어요 낮에는 우리가 보면 되고 밤에는 선생님이 보고"
"그래 그러자. 근데 참새는 아직 아기라서 우리가 잘 보살펴줘야해 좋다고 많이 만지면 참새가 힘들어서 죽어 버릴지도 몰라 먹이도 잡아주고 해야해 어떤 먹이를 먹는지는 선생님이 알아볼께 그리고 여자친구들은 엄마가 되는 거고 남자친구들은 아빠가 되는거야 우리가 아기참새 부모가 되어서 도와주자"
"네~ 선생님은 원래 우리 엄마니깐 엄마네요(YMCA오면 선생님이 엄마라고 말하곤 했다)"
"그렇네~그럼 우리 참새 이름 지어줄까?"
"네~짹짹이 해요 짹짹이"
"그래 그럼 이제 아기참새를 짹짹이라 부르자"

이렇게 우리는 짹짹이를 보살펴 주기로 하였습니다. 오후시간에 잔디밭에 나가 벌레도 잡아주었습니다. 아이들이 마음을 다해 벌레를 잡아 왔습니다. 마침 잔디밭에 와 계시던 경찰아저씨에게도 자랑을 하고 말이지요. 짹짹이는 그 마음도 모르고 입을 벌리지 않아 먹지를 못하였지요. 하루 종일 못 먹은거예요. 조금 뒤면 꼭 죽을 것만 같아 정말 마음이 아팠습니다.

애들과 짹짹이를 교실에서 키우기로는 했지만 사실 걱정이 앞섰습니다. "짹짹이가 죽으면 어쩌지? 엄청 상처 받을텐데..."하고 말이지요. 그런데 집에 가기 전 광민이가 집에 짹짹이를 가져갈 거라고 합니다. 꼭 가져 갈 거라는데 여기서 키우기로 했으니 놔두고 가라는 말이 안떨어지더라구요. 정말 가져갈거냐며 몇 번 확인을 한 뒤 가져가게 해주었습니다. 그런데 다행스러운 마음이 드는 건 어쩔 수 없었습니다.

그 뒤로 짹짹이는 교실에 다시 오지 않았지만 아이들은 계속 짹짹이 이야기를 합니다. 벌레를 잡아서 광민이한테 주자고도 하고 잘 있냐며 안부를 묻기도 합니다. 짹짹이 그림을 그리기도하고 참새 관련 책들을 가지고와 읽어 달라고 합니다. 짹짹이는 광민이 집에 있지만 아이들 마음 속에서도 사나 봅니다.

Posted by 골목대장허은미, 개똥이샘 골목대장허은미

댓글을 달아 주세요

결혼 10년만에 처음으로 신랑에게 받은 편지
결혼 10년만에 처음으로 신랑에게 받은 편지
결혼 10년만에 처음으로 신랑에게 받은 편지
과자 한봉지로 라면 끓이기 도전!
과자 한봉지로 라면 끓이기 도전!
과자 한봉지로 라면 끓이기 도전!
74세 할아버지샘이 말하는 우리나라 교육
7살 아이들이 줄넘기에 홀딱 빠진 이유
7살 아이들이 줄넘기에 홀딱 빠진 이유
7살 아이들이 줄넘기에 홀딱 빠진 이유
유치원 신입생 모집을 보는 유치원 샘의 마음
아기를 맞이하는 부모와 가족에게 권하는 책
아기를 맞이하는 부모와 가족에게 권하는 책
코로나19시대, 아이들 위해 대형사고친 아빠들

마산YMCA 아기스포츠단(유아대안학교)에는 '좋은아빠 모임'이라는 아빠들의 동아리 활동이 있습니다. 한 달에 한 번, 아빠들과 아이들이 모여 공원이나 놀이터에 나가 뛰어 놀기도 하고, 1박 2일로 여행을 가기도 하는 모임입니다..

자극적인 놀이에 길들여지는 아이들

코로나19 이전 초대형 키즈카페를 접하고 써놓았던 글을 이제서야 포스팅 해본다. 이제는 아이들과도 실내 보다는 실외로 나가는 경우가 더 많다. 코로나19로 인한 우리 삶의 변화가 아이들은 더욱 행복할 듯하다. 초대형 키즈카페를..

중이병, 결국 지나가는 시간인 것을...

학교 폭력 예방 캠페인 웹툽 마지막 10편입니다. 학교폭력에 예방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왕따였기에 친구들의 괴롭힘을 보고도....

학교 폭력 예방 캠페인 웹툽 9편입니다. 10회에 걸쳐 연재할 예정으로, 소정의 광고료를 지원 받습니다. 학교폭력에 예방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출처: https://hueunmi.tistory.com/ [허은미가 만..

내 죄책감이 만든 실수...

학교 폭력 예방 캠페인 웹툽 8편입니다. 10회에 걸쳐 연재할 예정으로, 소정의 광고료를 지원 받습니다. 학교폭력에 예방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친구의 괴롭힘을 그렇게 시작되었다...

학교 폭력 예방 캠페인 웹툽 7편입니다. 10회에 걸쳐 연재할 예정으로, 소정의 광고료를 지원 받습니다. 학교폭력에 예방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우리엄마가 친구네집...

학교 폭력 예방 캠페인 웹툽 6편입니다. 10회에 걸쳐 연재할 예정으로, 소정의 광고료를 지원 받습니다. 학교폭력에 예방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마산YMCA 아기스포츠단 입학설명회 신청

2020학년도 마산YMCA 아기스포츠단 입학설명회를 개최합니다. 유아시절, 아이들에게 가장 중요한 것은 행복한 것입니다. 사랑 받으며 행복하게 지낸다면 정서적으로 안정되어 삶을 살아감에 힘의 원동력이 될 수 있습니다. 마음이 ..

효인이는 무엇이 미안했을까? ....(중이병)

학교 폭력 예방 캠페인 웹툽 5편입니다. 10회에 걸쳐 연재할 예정으로, 소정의 광고료를 지원 받습니다. 학교폭력에 예방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죽음을 예언하였던 친구...그 죄책감...

학교 폭력 예방 캠페인 웹툽 4편입니다. 10회에 걸쳐 연재할 예정으로, 소정의 광고료를 지원 받습니다. 학교폭력에 예방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